충남 천안 산란계 농장에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 의심축 발생

최진수 기자 / 기사승인 : 2022-01-24 15:51:18
  • -
  • +
  • 인쇄
▲ 충남 천안 산란계 농장에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 의심축 발생

[무한뉴스=최진수 기자]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 중앙사고수습본부는 24일 충남 천안 산란계 농장25차에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 의심축이 확인됐다고 밝혔다.

중수본은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 발생농장에 대한 역학조사를 통해 역학관련 농장·시설·차량에 대한 검사 및 이동제한을 실시하고 있으며 이번 산란계 농장은 경기 화성 산란계농장 역학관련농장 정밀검사 과정에서 조기 발견됐다.

의심축이 확인된 즉시 초동대응팀을 현장에 투입해 해당 농장에 대한 출입 통제, 예방적 살처분, 역학조사 등 선제적 방역조치를 실시하고 있다.

중수본은 “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가 가금농장에서 연이어 발생하고 있는 만큼, 조기 차단을 위해 농가·관계기관이 함께 총력을 다해야 한다”고 강조했다.

또 “가금농가의 소독·방역시설이 설치되지 않은 부출입구·뒷문 폐쇄와 함께 외부울타리, 차량소독시설 등 방역시설이 적정한지 꼼꼼히 점검하고 사육 가금에서 폐사 증가, 산란율·사료섭취량·활동성 저하 등 의심 증상을 면밀히 관찰해 이상이 있을 경우 즉시 방역당국으로 신고할 것”을 덧붙였다.

[저작권자ⓒ 무한뉴스. 무단전재-재배포 금지]

뉴스댓글 >